• 뉴질랜드 양들은 겨울에 새끼를 낳습니다.

    겨울 산의 추위 속에서 어미들은

    산고로 인해 죽기도 하고,

    ​새끼들도 태어나자마자 많이 죽습니다. 

  • 얼마 전까지만 해도 시골 장터에는

    산 닭을 직접 잡아 튀겨주는 '닭집'이

    있었습니다. 그 때는 산 닭을 손님이

    직접 고르면 주인이 그 자리에서

    ​잡아주었습니다. 

  • 삶은 유한하며 단회적입니다. 

    시간은 단지 기회로 주어졌지 때문에

    모두에게 공평합니다. 당신이 아직

    삶을 통해 영원한 것을 얻지 못했다면

    ​도대체 무엇을 위해 살고 계십니까?

  • 이 질문에

    대답을 회피한다면

    당신은 삶을 무작정

    ​살고 계신 겁니다. 

  • 한 사람이 길가에 자동차를 세워놓고

    고치고 있었습니다.

    벌써 몇시간째 애를 쓰고 있었지만

    도무지 원인을 발견할 수가 없었습니다. 

    그때 한 노신사가

    그에게 다가와 물었습니다. 

  • 어떤 도축장에서 있었던 일입니다. 

    이 곳은 온종일 소나 돼지 울음소리가

    시끌벅적하고 사람들은 짐승을

    잡느라고 분주했습니다. 

    하루는 이 곳에 나이가 퍽 든

    ​사람이 새로 들어왔습니다. 

  • 동생을 몹시 사랑하던 형이 있었습니다.

    형은 평판이 좋은 사람이었지만 동생은

    노름과 씨름을 일삼던 불량한

    사람이었습니다. 그런데 하루는

    동생이 패싸움을 하다가 그만 홧김에

    사람을 죽이고 말았습니다.

  • 어떤 소년이 해변에서 금장시계를 

    주웠습니다. 시계는 모래에 묻혀 있었지만

    반짝거렸고 가족은 아직 부드러웠습니다. 

    "어떻게 이런 시계가 여기에 있었을까?

    ​소년은 돌아오는 내내 궁금했습니다. 

  • 자식들에게 존경을 받던 아버지가

    있었습니다. 아버지는 어린 아이들에게

    거의 우상이었습니다. 아버지의 손은

    아이들이 원하는 모든 것을 고칠 수 

    있는 만능이었고 아버지의 커다란

    ​손은 때론 놀이터가 되었습니다. 

  • 홀로 젖먹이를 키우던 여인이 있었습니다. 

    생활은 늘 쪼들려서 아기의 분유 값을

    감당할 수 없었습니다. 

    여인은 견디다 못해 마침내 분유를 

    ​훔치기 시작했습니다. 

 
  • 얼마나 더 노력하면 천국에 

    갈 만큼 의로와지는 겁니까?

    씻고 고치기를 반복하다보면

    언젠가는 하나님 앞에

    ​도달할 수 있는 걸까요?

  • 그런다고 죄가 지워집니까?

    잊거나 덮어버린다고

    ​양심이 자유로울 수 있을까요?

  • 두 아들이 있었습니다. 하루는 둘째가

    그 아버지께 자기 몫의 유산을 달라고

    요구했습니다. 그는 인생을 제 것으로

    여겼기 때문에 아버지의 만류에도 불구하고

    거리낌 없이 권리를 내세웠습니다. 

    아버지는 그렇게 해주었습니다.  

  • 삶은 유한하며 단회적입니다.

    시간은 단지 기회로 주어졌기​ 때문에

    모두에게 공평합니다.​ 당신이 아직

    삶을 통해 영원한 것을 얻지 못했다면

    도대체 무엇을 위해 살고 계십니까?

     

 
  • 동생을 몹시 사랑하던 형이 있었습니다.

    형은 평판이 좋은 사람이었지만 동생은

    노름과 씨름을 일삼던 불량한

    사람이었습니다. 그런데 하루는

    동생이 패싸움을 하다가 그만 홧김에

    사람을 죽이고 말았습니다.

  • 혹시 여러분중에 해탈을 하셨다거나

    진실로 모든 번뇌와 욕망을

    다 벗어버린 분을 알고 계십니까?

    평생 양심과 신앙적 규범을 하나도

    어기지 않고 사신 분도 괜찮습니다.

  • 그날 예수께서 깁자가에서 죽으실 때 그

    곁에는 두 명의 강도도 함께 있었습니다.

    둘은 평생 죄만 짓다가 그 대가를 받는 중이

    었습니다. 그들은 거기 매달려서조차 예수께

    욕했습니다. 그러나 그들 중 하나는 운명하기 전 예수님께 ​천국을 약속받았습니다. 

  • 할수만 있다면 미국에 가고 싶던 

    가난한 이탈리아 소년이 있었습니다. 

    그러나 미국까지의 배 삯이 너무 비쌌기

    때문에 아무리 일을 해도 돈이 턱없이 

    부족했습니다. 그러던 어느 날 아들의

    ​고통과 방황을 보다 못한 그의 어머니가..

  • 유튜브 사회 아이콘
  • 메오 사회 아이콘

Adress

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구미로 124 굿모닝프라자 3층

3F, 124, Gumi-ro, Bundang-gu, Seongnam-si, Gyeonggi-do, Korea

Call

010-9552-6061

© 2018  분당북부교회
 

nba_logo_2.png